본문 바로가기

부석사

봉정사 극락전 부석사 무량수전, 오래 전 목조 건물을 찾아서 우리나라 목조 건축물 중 가장 오래된 것은 부석사 무량수전일까? 아니면 봉정사 극락전일까? 물론 어느 쪽이 더 오래되었는지가 중요해서 던진 물음은 결코 아니다. 조상들이 남긴 오래전 건축물은 그 존재 자체만으로도 이미 상당한 의미와 가치가 있는 소중한 유산일 것이다. 오늘은 유규한 역사 속에서도 현존하고 있는 찬란한 우리의 문화유산을 찾아서 떠나는 여행이다. 유명한 관광지나 복잡한 도심이 아니라 조용한 산속에 위치하고 있어 마침 '언택트' 시대에 적합한 여행 목적지가 아닐까 싶다. 코로나 19 시국의 요즈음은 일단 국민 개개인이 절제하고 조심하는 태도가 중요하지 싶다. 오래된 그곳으로 찾아가 보도록 한다. '봉황이 머무르는 절'. 경상북도 안동시 천등산에는 통일 신라 시대 사찰 봉정사가 있다. 문무왕 1.. 더보기
전설의 사찰, 개태사 부석사 상원사 이야기 우리나라의 절, 사찰엔 오랜 역사만큼 그 속에 담긴 사연도 참 많다. 사찰이 지어질 당시의 숨은 창건 내력부터 고승들의 신비한 이야기까지 현재까지 전해져 내려오는 설화 같은 이야기가 무궁무진하다. 또한 사찰에는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문화유산도 꽤 많은데, 거기에도 얽힌 흥미로운 이야기가 전설처럼 많이 남아 있다. 오늘날의 우리에게 '타임슬립' 영화의 판타지로 빠져들게 하는 묘한 매력으로 다가온다. 요즘 같이 오락가락 장맛비 사이로 무더위가 지속되는 한여름엔 전설 속의 사찰들을 찾아서 그 고색창연한 스토리에 흠뻑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 나기에 분명 보탬이 되지 싶다. 오늘 포스팅은 전설 속의 사찰 방문기가 되겠다. 수많은 사찰 중에서 세 곳을 우선 추려보았는데, 다름 아닌 개태사, 상원.. 더보기